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민영 박

손흥민 새해부터 리그 12호골 작렬!!

안녕하세요 토토플러스입니다. 간단한 뉴스를 전달하려고 합니다. 2023년 모두들 너무 수고많으셨고 2024년 푸른용의 해 모든 분들이 건강하고 돈 많이 버셨으면 좋겠습니다.


손흥민

토트넘의 주장인 손흥민이 2023년 EPL 20라운드에서 본머스와의 경기에서 새해 첫 득점을 기록하며 축구 팬들을 화끈하게 달궜다. 이날 경기에서 손흥민은 후반 26분에 팀을 1-0으로 앞서게 하는 득점을 기록했다.

이로써 손흥민은 정규리그에서 12번째 골을 넣었으며, 3경기 연속으로 공격포인트를 기록했다(2골 1도움). 경기는 후반 35분에 히샤를리송의 추가골로 3-1로 승리를 차지했다.

이 승리로 토트넘은 승점 39를 기록해 5위를 유지하며 선두권과의 격차를 좁혔다. 리버풀과 애스턴 빌라와는 승점 3차, 맨체스터 시티와 아스널과는 각각 승점 1차로 막판 승부에 뛰어들게 됐다.

새해 첫날에 득점한 손흥민은 리그 득점 랭킹에서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와 도미닉 솔란케(본머스)와 공동 2위에 올랐다. 득점 선두인 엘링 홀란(맨시티·14골)과는 2골 차이를 보이고 있다.

경기 후 손흥민은 토트넘 유니폼 대신 한국 축구대표팀 유니폼을 착용하며, 64년 만에 AFC 아시안컵에서 우승을 위한 훈련에 합류할 예정이다.

이날 경기에서 손흥민은 지오바니 로셀소와의 협동골로 결승골을 차지하며 맹활약했다. 경기 후에는 로셀소와 함께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우정을 과시했다.

토트넘의 베테랑 골키퍼인 위고 요리스는 이적을 앞두고 팬들과 작별하는 시간을 가졌다. 손흥민은 인스타그램에 요리스와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그에 대한 우정을 나타냈다.

요리스의 이적으로 2018-2019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에서 출전한 토트넘 베스트 11 가운데 손흥민만이 팀에 남게 되었다. 새해에도 손흥민의 활약에 기대가 모이고 있으며, AFC 아시안컵에서의 팀 색깔을 빛낼 것으로 기대된다.


조회수 3회댓글 0개
bottom of page